보도자료

[OK금융그룹 박세리 INVITATIONAL 1R] 정윤지, 첫날 단독 선두

등록일 : 2022.09.23 (금) 조회수 : 185

한국여자프로골프(KLPGA) 투어 OK금융그룹 박세리 인비테이셔널에서 정윤지 선수가 첫날 단독 선두에 올랐습니다.

정윤지는 충북 청주시 세레니티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5개를 잡아 5언더파를 쳤습니다.

유해란, 장은수, 이지현(이지현3) 등 공동 2위(4언더파) 3명에 1타 앞서 순위표 맨 윗자리에 이름을 올렸습니다.

정규 투어 3년 차인 정윤지는 올해 5월 E1 채리티오픈에서 데뷔 첫 승을 올렸고, 올 시즌 꾸준히 좋은 성적을 내며 상금 랭킹 8위, 대상 포인트 7위를 달리고 있습니다.

지난주에 열린 메이저대회 KB금융 스타챔피언십에서는 마지막 날 우승 경쟁을 펼치다가 막판 뒷심 부족으로 공동 4위로 마쳤는데, 이번 대회 첫날 쾌조의 출발을 보이며 시즌 2승을 노릴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습니다.

대상 포인트 선두인 유해란이 장은수, 이지현(이지현3)과 함께 선두와 1타 차 공동 2위에 올랐고, 지난해 우승자인 '디펜딩 챔피언' 김효주는 3언더파 공동 5위에 자리했습니다.

지난주 메이저대회 KB금융 스타챔피언십에서 우승한 것을 비롯해 올 시즌 다승(4승)과 상금 랭킹 선두인 '국내 최강' 박민지는 첫날 이븐파에 그쳤습니다.

김가영은 7번 홀(파3)에서 이번 대회 첫 홀인원을 기록해 3천만 원 상당의 고급 시계를 부상으로 받았습니다.

총상금 8억 원, 우승 상금 1억 4천4백만 원이 걸린 이번 대회는 모레(일요일)까지 3라운드로 열립니다. / 기사 제공 - SBS 서대원 기자